Extra Form

16일 부산 벡스코에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7이 열렸다. 지스타 2017에서 넷마블은 BTC관에 부스를 열고 신작 모바일 MMORPG 4종의 시연대를 마련했다. 게임어바웃은 넷마블 부스에서 직접 신작 모바일 MMORPG 4종 중 하나인 이카루스M을 직접 시연해봤다.

 

 

 

넷마블 부스에서 시연했던 4종의 게임 중 가장 괜찮았던 게임을 꼽으라면 당당하게 '이카루스M'이라고 할 수 있다. 훌륭한 그래픽과 잘 짜여진 전투 시스템으로 플레이가 즐거웠다. 원작의 핵심이었던 '펠로우 시스템'도 잘 살려냈고, 보스 연출 역시 원작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을 정도로 잘 구현됐다. 여러모도 가장 기대되는 게임이라고 할 수 있다.

 

아쉬운 점이 있다면 전투 중 카메라 연출이다. 단순히 스킬만 사용했는데 지진이 일어난 것마냥 화면이 흔들리고, 백뷰 시점인지라 벽이 화면을 가리는 일도 많았다. 

 

좋은 점: 훌륭한 그래픽. 잘 짜인 전투. 높은 원작 재현도
아쉬운 점: 전투 중 카메라 연출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1 - 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