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도어즈(대표, 김화수)는 자사가 개발하고 그라비티가 서비스하는 ‘타임앤테일즈’가 지난 6일 열린 제4회 ‘한국교육산업대상’에서 사이버교육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올 해로 4회째를 맞는 ‘한국교육산업대상’은 한국일보가 주최하고 교육인적자원부, 한국학원총연합회, 대한출판문화협회가 후원하는 공신력 있는 행사로 국내 교육산업의 우수기업을 발굴, 육성하여 기업의 역량을 함양 시키고 의욕을 고취시킴과 동시에 교육 산업의 발전을 도모하고자 마련 되었다.
 


사이버교육 부문 대상 수상작 ‘타임앤테일즈’는 영웅들과 함께 떠나는 시간여행 DRTRPG(Dramatic Realtime Tactics RPG)로 국내 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의 역사를 바탕으로 그 당시 시대상과 실존 했던 역사 속의 영웅들을 등장시켜 주인공이 영웅과 함께 고난과 역경을 이겨내며, 업적을 이뤄나가는 게임이다.

 

전체이용가 ‘타임앤테일즈’는 현재 한국을 배경으로 한 ‘장보고’, 일본을 배경으로 한 ‘사카모토료마’, 영국을 배경으로 한 ‘아더왕’ 에피소드가 소개되었고, 곧 선보일 중국의 ‘도원결의’를 비롯하여 앞으로도 세계 각 국의 역사와 역사 속의 주인공을 다룬 에피소들이 추가 되어, 각 에피소드마다 독특하고 차별화된 느낌의 재미를 선사 할 것이다.


한국교육산업대상 심사위원은 “타임앤테일즈는 온라인게임에 세계의 역사와 역사 속의 영웅을 등장 시킴으로써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로 하여금 자연스럽게 역사와 옛 문화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건전하게 개발 된 만큼 남녀노소 누구나 거리낌없이 즐길 수 있는 순기능이 강한 게임이다”라고 말했다.
 

엔도어즈 김화수 대표는 “작년에 수상한 군주온라인에 이어 타임앤테일즈까지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앞으로도 에듀테인먼트를 지향하는 다양한 컨텐츠들을 꾸준히 선보여, 게임의 부정적 이미지 정화의 선봉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이어 게임을 보다 유익하고 발전적인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