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토즈소프트(대표 서수길)가 자체 개발한 반항 청춘 어드벤처 X-RPG ‘서기 2030년 어니스와 프리키(이하 어프, www.erf2030.com)’가 많은 이들의 궁금증 속에 드디어 26일 1차 클로즈 베타테스트에 돌입한다.

 

이번에 최초로 시도된 아케이드, 어드벤처 등이 결합된 X-RPG의 ‘어프’는 ‘코믹’, ‘엽기’, ‘모험’, ‘액션’을 메인 컨셉으로, 반항적이고 장난기 가득한 느낌의 두 캐릭터가 2030의 가상현실 ‘큐브’ 속으로 공간 여행을 떠나며 겪게 되는 좌충우돌 스토리를 담아냈다.

 

이번 1차 클로즈 테스트는 26일부터 29일까지 매일 오후 3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진행되며 클로즈 베타 테스터들만이 누릴 수 있는 특별한 이벤트도 제공될 예정이다.

 

다양한 경품이 걸린 게임 리뷰 선발, 베스트 스크린샷 등을 기본으로 일정시간 동안 경험치상승 이벤트, 무한대전 PVP 시스템 체험, 유저간 릴레이 경주 등 어드벤처 시스템을 체험할 수 있는 색다른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액토즈소프트는 “이번 테스트에서 테스터들의 버그리포트와 게시판 참여를 통해 유저들의 어프에 대한 첫 반응을 체크하고 다양한 유저들의 의견을 공유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하며 “어프는 기존 게임들과 진행 방식이 다소 다르고 큐브 들이 연결된 색다른 구성이라 공식 홈페이지의 상세한 게임 가이드나 퍼리드 박사의 연구일지 등을 익혀야 한다”고 전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