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영웅전설 섬의 궤적 4>에 이어 <영웅전설 섬의 궤적 3>도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세계적인 게임 개발사이자 게임엔진 개발사인 에픽게임즈의 한국법인 에픽게임즈 코리아(대표 박성철)는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통해 <영웅전설 섬의 궤적 3>의 PC 버전을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영웅전설 섬의 궤적>은 니혼 팔콤의 <영웅전설> 시리즈 중 하나로, 에픽게임즈는 시리즈 최신작이자 완결편인 <영웅전설 섬의 궤적 4>를 지난주에 출시한 바 있다. 에픽게임즈는 <영웅전설 섬의 궤적 3>의 출시를 기념해 24일 오전 2시까지 <영웅전설 섬의 궤적 3> 본편과 디지털 한정판, DLC 등을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특별 할인 판매를 진행한다.

 

또한, 같은 기간 추가 보너스 아이템도 제공된다. <영웅전설 섬의 궤적 3> 본편 구매자에게는 Anthems of the Thors Branch Campus 디지털 사운드트랙 샘플러와 Branch Campus Student Directory 디지털 미니 아트북이, 디지털 한정판 구매자에게는 Symphony of Class VII 디지털 사운드 트랙과 Intelligence Division Files 디지털 아트북이 제공된다.

 

한편, 에픽게임즈 스토어는 금주 무료 게임으로 <데포니아: 더 컴플리트 저니>, <켄 폴릿의 대지의 기둥>, <더 퍼스트 트리> 등 3개의 작품을 선정해 22일까지 무료로 배포한다.

 

<데포니아: 더 컴플리트 저니>는 쓰레기 행성 데포니아에서의 암울한 삶을 탈출하기 위한 루퍼스의 계획을 따라 모험이 펼쳐지는 퍼즐 어드벤처 게임이다. 데포니아를 떠나려고 시도하던 중 만난 엘리시아 출신의 아름다운 소녀 골에게 반한 루퍼스는 그녀의 약혼자인 척 연기를 하는 등 함께 모험을 펼치게 된다. 신나는 이야기와 호감 가는 캐릭터, 코미디와 수수께끼가 적절히 섞여 누구나 즐겁게 플레이할 수 있다.

 

<켄 폴릿의 대지의 기둥>은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독특한 2D 스타일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된 어드벤처 게임이다. 킹스브리지 마을의 이야기가 색다른 상호 작용 방식으로 전개되는데, 플레이어는 30년에 걸친 전쟁과 음모, 사랑의 장대한 서사시 속에서 원작 내 사건들을 변화시키고, 캐릭터들의 운명을 바꿀 수 있다. 또한, 프라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사운드트랙도 즐길 수 있다.

 

<더 퍼스트 트리>는 잃어버린 가족을 찾으려는 여우와 알래스카에 있는 아버지와 재회하려는 아들의 평행적인 두 이야기를 중심으로 하는 아름다운 탐험 게임이다. ‘더 퍼스트 트리’를 향한 여우의 여정에 아들의 삶이 얽혀지면서 플레이어는 그에 관한 이야기와 유물을 발견할 수 있으며, 아름다운 사운드트랙과 가벼운 퍼즐 풀이를 통해 이야기에 집중할 수 있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영웅전설 섬의 궤적 3>의 출시로 에픽게임즈 스토어 사용자들은 지난주 출시된 완결편인 4편의 이전 스토리를 즐길 수 있게 됐다.”라면서, “50% 할인된 가격 혜택과 추가 보너스 아이템도 함께 받아보시기 바라며, 금주의 무료 게임으로 선정된 <데포니아: 더 컴플리트 저니>, <켄 폴릿의 대지의 기둥>, <더 퍼스트 트리> 등 3편의 어드벤처 게임도 즐겁게 플레이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영웅전설 섬의 궤적 3> 출시 및 3편의 무료 게임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에픽게임즈 스토어 웹사이트 https://www.epicgames.com/store/ko/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금주 무료 게임 데포니아 더 컴플리트 저니, 더 퍼스트 트리, 켄 폴릿의 대지의 기둥 참고 이미지.jpg

 

영웅전설 섬의 궤적 3_4 참고 이미지.png

 



댓글 0
1 5 - 4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