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SF_SURVIVAL_DRAGONFLY.jpg

 

드래곤플라이(공동대표 박철승, 박인찬)가 새로운 배틀로얄 게임 소식으로 앞으로의 미래를 공개하며 2020년 하반기 출시를 위해 전사의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드래곤플라이는 27일(목) 자사가 개발 중인 PC 온라인게임 신작 ‘스페셜포스 서바이벌’의 개발 소식과 앞으로의 계획을 공개했다. 그간 드래곤플라이는 글로벌 시장에서 15년 이상 서비스 중인 스페셜포스 IP의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해 현존하는 배틀로얄 게임들의 특징을 면밀히 분석하고 주류 시장에서 살아남기 위한 전략을 개발에 반영해왔다.

 

스페셜포스 서바이벌은 드래곤플라이가 기존 배틀로얄 게임의 룰을 비틀어 새로운 룰을 도입해 개발 중인 게임으로서, 앞으로 보다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고도의 담금질 과정을 거쳐 2020년 하반기에 국내 및 글로벌 PC 온라인게임 시장에 도전한다. 드래곤플라이는 스페셜포스 서바이벌을 주제로 글로벌급 퍼블리셔와 논의를 이어가며, 2020년 한국은 물론 자사와 중요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는 동남아시아 지역 이상의 사업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박인찬 드래곤플라이 대표이사는 “스페셜포스 서바이벌은 현 시장의 장벽을 넘기 위해 기획적으로 많은 고민과 역발상적 시도를 한 게임이다. 유저들의 빠른 승부를 위해 시스템적으로 많은 차별화를 꾀했고, 정통 FPS만이 줄 수 있는 장점을 충분히 살린 배틀로얄 게임으로 유저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드리겠다.”고 밝혔다.

 

 



댓글 0
1 - 38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