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블루포션게임즈(대표 신현근)가 직접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모바일 정통 MMORPG <에오스 레드>의 첫 번째 해외 진출 지역인 대만에서 유저간담회 ‘天選者新篇聚餐’를 지난 10일에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대만에 위치한 ‘典華幸福機構’에서 80여명의 현지 유저들이 참석하여 진행된 이번 유저간담회는 코로나 19 여파로 개발자들의 대만 입국이 어려웠으나, 현지 유저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소통하기 위해 게임 업계 최초로 한국, 대만 2개국 동시 이원 생중계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대만 유저간담회를 통해 현지 유저들과 향후 서비스 계획 발표 및 실시간 Q&A, 특별히 준비한 이벤트 시간을 가졌으며, 특히, 2개국 동시 이원 생중계 방식으로 현장에 참석한 유저들과 개발자들이 직접 실시간 소통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응원과 관심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또한, 유저간담회 종료와 함께 시작된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의 첫 번째 에피소드 업데이트인 ‘크로스 월드’ 사전예약과 신규 서버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에도 높은 참여율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에오스 레드(靈境殺戮(대만 게임명: 영경살육))>는 대만/홍콩/마카오 지역에 지난 7월 정식 출시한 바 있으며, 출시 직후 구글 및 애플 스토어 게임 매출순위 2위 달성 및 동시접속자 10만명 돌파 등 현지 유저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아오고 있다.

 

한편, 블루포션게임즈(www.bluepotion.co.kr)는 웹툰 플랫폼 전문기업 미스터블루(207760)의 자회사로 에오스 IP 및 웹툰 IP를 활용한 게임개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에오스레드_대만유저간담회_이미지.jpg

 

에오스레드_대만유저간담회현장_사진.JPG

 



댓글 0
1 - 4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