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단체사진.JPG

 

게임과 정보통신 기술이 손을 맞잡는다.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이재홍, 이하 ‘게임위’)는 7일(수) 오전11시 동의대학교 PRIME다목적홀에서 동의대학교 ICT공과대학(학장 김치용), LINC+사업단(단장 이임건), 인공지능그랜드ICT연구센터(센터장 정석찬)와 건전한 지역 게임생태계 조성과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각 기관들은 △건강한 게임생태계 조성과 성장을 위한 학술연구 및 조사 △청년 대상, 게임물 관리교육 체험 및 지역 청년 고용 창출 △지역 기반 게임 관련 공공기관·교육기관 협력공동체 구성 △각종 사업 및 행사에 대한 지원 △게임산업 발전을 위한 AI 관련 우수 인재 양성 등에 서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는 게임위 이재홍 위원장과 동의대 ICT공과대학 김치용 학장, LINC+사업단 이임건 단장, 인공지능그랜드ICT연구센터 정석찬 센터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게임위 이재홍 위원장은 “이번 업무 협약은 건전한 게임 생태계 조성을 위한 게임산업과 기관의 한 단계 도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더 다양한 정보 교류와 협력을 확대해 나감으로 상호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동의대 ICT공과대학 김치용 학장(게임공학전공 교수)은 “게임이용자 보호와 건강한 게임생태계 조성을 위해 각 기관들이 게임 분야와 AI 기술교류와 우수인재 양성에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전하며, “동의대학교 ICT공과대학은 IT와 CT가 어우러져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게임과 관련 있는 프로그래밍, 디자인, 스토리텔링 등 다양한 분야의 인재를 양성하는 융복합 교육기관으로 지역 및 국가 글로벌 게임 인재양성에 중추적인 역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인공지능그랜드ICT연구센터 정석찬 센터장은 “대학의 교육 역량과 기관의 전문성이 결합하여 게임생태계 발전과 학술 및 문화 교류 확대해 나가겠다”며, “게임과 AI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견인할 수 있도록 더 다양한 정보교류와 협력을 통해 지속적인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정석찬 센터장-이임건 단장-김치용 학장-이재홍 위원장(1).JPG

▶ 왼쪽부터 정석찬 센터장, 이임건 단장, 김치용 학장, 이재홍 위원장

 



댓글 0
1 - 4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