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이미지] 넷마블 북미 자회사 잼시티 디즈니 이모지 블리츠 일본 출시_0407.jpg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북미 자회사인 잼시티(Jam City)가 모바일 게임 ‘디즈니 이모지 블리츠(Disney Emoji Blitz)’를 최근 일본에 정식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 게임은 3 매칭 퍼즐에 수집 요소를 결합한 게임으로 2000여 개의 디즈니(Disney)와 픽사(Pixar), 스타워즈(Star Wars)의 캐릭터 이모티콘이 등장한다.

 

이용자는 스테이지를 클리어해 미션을 수행하고 게임 보상을 획득하며, 디즈니의 ‘겨울왕국(Frozen)’, ‘알라딘(Aladdin)’, ‘미키 마우스와 친구들(Mickey Mouse & Friends)’를 비롯해 픽사의 ‘몬스터 주식회사 (Monsters, Inc.), ‘토이 스토리(Toy Story)’ 등의 이모티콘을 수집할 수 있다.

 

잼시티는 이번 일본 출시를 기념해 봄 시즌 ‘위니 더 푸(Winnie the Pooh)’  이모티콘을 공개하고 4월 한달 동안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인다.

 

잼시티의 창립자이자 CEO인 크리스 디울프(Chris DeWolfe)는, “미국에서 큰 사랑을 받은 ‘디즈니 이모지 블리츠’를 세계 2위 모바일 게임 시장인 일본에 정식 출시하게 되어 기쁘다”며 “매력적인 아트 스타일, 귀여운 이모티콘, 그리고 생동감 넘치는 게임성으로 일본 디즈니 팬들에게 즐거운 경험을 선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디즈니 이모지 블리츠’는 지난 2016년 출시되어 전세계 3 천만 건의 다운로드 돌파 및 200 억 회 이상 플레이 횟수 등을 기록하며 큰 성과를 얻었다.

 

앞서 잼시티는 지난 2018년 11월 '디즈니 이모지 블리츠' 운영 및 개발에 대한 파트너십을 디즈니와 체결한 바 있다.

 



댓글 0
1 - 3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