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대표 박지영)는 자사의 스마트폰용 게임 <타워디펜스: 로스트 어스(Tower Defense: Lost Earth)>를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5월 26일부터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다.
 
‘로스트 어스’는 적의 공격으로부터 기지를 방어하는 디펜스 게임으로 블록버스터 영화와 같은 방대한 스토리 구성과 각각의 특수한 공격력을 갖는 9개 타워의 공격력을 강화시킬 수 있는 시스템으로 재미를 강화했다.
 
특히, 화려한 고퀄리티 그래픽을 자랑하는 이 게임은 아이폰과 아이패드에서 모두 최적화되어 구현되는 강점을 자랑하며, 글로벌 유저는 물론 국내 유저들도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영어와 한국어를 완벽 지원함으로써 게임에 접근성을 높였다.
 
‘로스트 어스’는 출시를 준비하며 국내와 글로벌 유저 80명의 프리뷰어를 선정해 게임을 먼저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유저들의 호의적인 평가가 이어진 가운데 “우선 그래픽이 가장 눈에 띄었다. 게다가 지루하게 유닛배치로만 끝나는게 아니라 특수스킬이나 추가자원획득 시스템이 특히 맘에 들었다”, “각각의 타워가 갖고 있는 능력치(연사속도, 사거리, 가격)의 구성이 적절하여 공략에 있어서 플레이어의 자유도를 높여주었고, 세세한 것에 미치는 그래픽의 완성도가 높다” 등 게임성과 그래픽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컴투스는 ‘로스트 어스’의 영화와 같은 스토리를 잘 보여주는 홍보 영상을 준비했으며 금주 내에 자사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개한다고 전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