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sdsd.png

18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신작 MORPG 소울워커가 초반 서비스 불안정에도 불구하고 순항하고 있다.


라이언게임즈가 개발하고 스마일게이트가 서비스하는 소울워커는 애니메이션 느낌을 살린 그래픽과 다수의 적을 쓸어 담는 무쌍 스타일의 액션, 매력적인 캐릭터와 스토리가 특징인 게임으로, 정식 서비스 전부터 특유의 그래픽과 캐릭터로 많은 주목을 받았다.

소울워커는 18일 정식 서비스 시작부터 접속 문제와 그에 따른 점검 이슈로 우여곡절을 겪었지만, 첫날 신규 가입자 수 10만명, 동시접속자 수 35,000명을 달성하는 등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다.

이에 업계 관계자는 "온라인게임 시장에서 일본 애니메이션 풍의 그래픽과 캐릭터가 등장하는 게임에 대한 수요는 여전하다."며, "안정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음에도 소울워커를 찾는 유저들이 많다는 것이 이를 방증한다."고 분석했다.

스마일게이트 관계자는 "서버 불안정에도 불구하고 기다려주신 유저분들께 감사드리며,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라이언게임즈와 스마일게이트 모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초반 서비스 불안정에 어려움을 겪은 유저들을 위해 조속히 별도의 보상 시스템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스마일게이트는 현재 소울워커의 동시 접속자 및 신규 가입자 수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으며, 유저들의 불편함을 줄이기 위해 20일과 이번 주말 서버를 추가로 증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636202919827038119.jpg


댓글 0
1 6 - 36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