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컴투스] 사진자료-컴프야2019 한국시리즈 승부 예측.jpg

 

‘컴투스프로야구2019(이하 컴프야2019)’유저들은 올해 한국시리즈 우승팀을 ‘두산 베어스’로 예측했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3D 모바일 야구 게임 ‘컴프야2019’에서 공식카페 유저들을 대상으로 설문 이벤트를 진행하고 그 결과를 밝혔다.

 

‘컴프야2019’유저들은 이번 한국시리즈에서 ‘두산 베어스’가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근소하게 우세할 것으로 점쳤다. 5년 연속 한국시리즈 무대를 밟는 관록의 ‘두산 베어스’와 5전 3선승제의 플레이오프를 단 3경기만에 끝내고 한국시리즈에 진출해 기세가 오른 ‘키움 히어로즈’의 맞대결인 만큼 치열한 접전을 예고했다.

 

‘두산 베어스’의 우승 시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4승 2패가 28%로 가장 높게 예측됐으며, 4승 1패가 뒤를 따랐다. ‘키움 히어로즈’가 우승했을 경우 역시 4승 2패의 경기 결과가 23%로 가장 높았으며, 4승 3패의 접전이 뒤를 따르는 등 양 팀의 치열한 승부를 예고했다.

 

이와 함께 진행된 한국시리즈 MVP 예측에서는 ‘키움 히어로즈’의 간판선수들이 대거 거론됐다. 먼저,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만33홈런을 기록하며 통산 5번째 홈런왕 타이틀을 차지한 박병호가 ‘컴프야2019’유저들의 가장 높은 지지를 받았다. 뒤이어 외국인 선수 최초 ‘투수 3관왕’을 휩쓸며 정규시즌을 지배한 두산의 에이스 투수 조쉬 린드블럼이 2위에 올랐으며, 3위에는 플레이오프에서 준수한 활약을 펼치며 팀의 한국시리즈 진출을 견인한 키움의 김하성이 차지했다.

 

한편, ‘컴프야2019’는 한국시리즈를 더욱 다채롭게 즐길 수 있도록 공식카페를 통해 승부 예측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에 참여만 해도 고급 게임 아이템이 보상으로 지급되고, 승리팀과 홈런 예측 결과에 따라 더욱 풍성한 선물이 추가로 제공된다. 뿐만 아니라 이벤트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한국시리즈 우승팀 선수들의 친필 사인볼을 선물로 증정해 야구팬들과 게임 유저들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이번 한국시리즈는 막강한 전력의 두 팀이 맞붙게 된 만큼 컴프야 유저들의 우승팀 예측 결과에서도 팽팽한 접전이 예상됐다”며 “컴프야의 승부 예측 이벤트와 함께 한국시리즈를 더욱 즐겁게 즐기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 0
1 - 3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