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참고 이미지_월드 오브 탱크 블리츠 글로벌 챔피언십 블리츠 트위스터컵 아트웍.jpg

 

MMO 전략 게임 전문 개발 및 퍼블리셔인 워게이밍(대표 빅터 키슬리, www.wargaming.net)은 자사의 모바일 게임 ‘월드 오브 탱크 블리츠(World of Tanks Blitz)’의 글로벌 e스포츠 대회 ‘2019 블리츠 트위스터컵(Blitz Twister Cup 2019)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 해 4회차를 맞는 블리츠 트위스터컵은 독점 파트너 고릴라 에너지(Gorilla Energy)와 특별 파트너 샤오미(Xiaomi)의 후원으로 개최되며 총 상금 10만 달러 규모로 11월 9일 월드 오브 탱크의 고향 벨라루스 민스크에서 진행된다. CIS 대표 7STAR, 유럽 대표 END GAME, 북미 대표 REIGN, 아시아 대표 ULTIMATE FEAST, 중국 대표 TEAM WOMBATS와 와일드 카드 토너먼트 우승팀인 러시아의 RBmk-Energy 등 각 지역 대표 총 6개 팀이 참가해 월드 오브 탱크 블리츠 세계 최강팀의 영예를 걸고 격돌한다.

 

각 팀은 2개의 그룹으로 나뉘어 5경기를 치르게 되며 각 그룹의 1위는 결승 7경기를 통해 승부를 가리게 된다. 우승 팀에 5만 달러, 준우승 팀에 2만 달러, 각 그룹의 2위와 3위에게는 각각 1만 달러와 5천 달러가 제공된다.

 

워게이밍 모바일의 다리아 클림후크(Daria Klimchuk) e스포츠 팀장은 “블리츠 트위스터컵에 대한 플레이어들의 열정적인 성원으로 올 해 더 큰 규모로 글로벌 챔피언십을 개최하게 됐다. 우리는 플레이어들의 젊고 활기찬 에너지에 발맞춰 경쟁적 요소를 지속적으로 키워 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블리츠 트위스터컵의 전 경기는 월드 오브 탱크 블리츠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영어와 러시아어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