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소프트웨어 개발 및 퍼블리싱 업계의 선두주자인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Blizzard Entertainment, Inc. www.blizzard.com)는 오늘, 서울 신촌동 세브란스 어린이 병원(원장 김호성)에서 블리자드 임직원들의 재능 기부를 통해 환아들을 위해 교육과 놀이의 시간을 선사하는 대상으로 하는 ‘쉽고 재미있는 코딩 교실’을 열었다.

 

블리자드는 지역 사회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2016년 6월, 세브란스 어린이병원 내에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 환자들과 그 가족들이 병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데 도움이 되도록 e-도서실인 ‘블리자드 i-Room’을 개설하고, 이 곳에서 진행되는 미술 심리 치료, 입원 환자 생일 파티, 동화 구연 등 관련 프로그램들을 지속적으로 후원해 오고 있다.

 

오늘 ‘쉽고 재미있는 코딩 교실’ 행사는 컴퓨터 과학 교육의 확대 및 소외 계층의 이러한 교육 참여를 증대하기 위한 비영리 단체인 Code.org(https://code.org/)와 뜻을 함께하는 블리자드의 사회 공헌 활동의 일환이자 세브란스 어린이병원 환아들을 위한 블리자드 코리아의 연말 프로그램으로 마련, 어린이들에게 코딩에 대한 관심을 갖도록 유도하는 Code.org의 Hour of Code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연말과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블리자드 i-Room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는 블리자드 코리아에서 웹 개발 업무를 맡고 있는 전문가가 일일 교사로 나섰으며, 최근 Realize Your Dream 2018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장학생들도 보조 교사로 재능을 기부해, 한층 훈훈한 시간이 연출됐다.  오늘 교육 행사는 Code.org에서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개발한 다양한 코딩 교육 도구를 통해, 어린이 환자들이 흥미로운 퍼즐 놀이를 풀면서 자연스럽게 코딩에 대해 첫 관심을 싹을 틔우는 시간으로 꾸며졌다.

 

아울러, 이 날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 환자와 가족들에게는 오버워치에 등장하는 옴닉 바스티온 레고 킷, 맥크리 스카프를 비롯해 디바 토끼 쿠션 등 연말 연시를 따뜻하게 날 수 있는 다양한 선물들이 증정됐다.

 

가족과 함께 참여한 강충현(12) 어린이는 “학교에서도 코딩을 배웠었는데 이번 코딩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퍼즐도 풀고 도형까지 그릴 수 있다는 것이 매우 새로운 경험이었고 앞으로도 계속 코딩을 공부하고 싶다”라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Lead responsibly(책임감을 갖고 이끈다)라는 회사 철학 아래 블리자드는 전세계적으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블리자드는 자사의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World of Warcraft®) 게임 내 애완동물 판매 수익금을 자연재해 복구, 메이크어위시재단 활동 등 주요한 이슈들에 정기적으로 기부해 왔으며, 올해에도 아기 예티 쿵쿵이(Whomper) 게임 내 애완동물 및 봉제 인형 판매 수익금을 컴퓨터 과학 교육 확대를 위해 이바지하는 Code.org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블리자드의 커뮤니티 축제인 블리즈컨 직전에 자선 디너를 매년 개최해 그 수익금을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오렌지 카운티 아동 병원에 기부하고 있다.

 

블리자드,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들 위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코딩 교실 열어_이미지 02.jpg

 

블리자드,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들 위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코딩 교실 열어_이미지 03.jpg

 

블리자드,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들 위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코딩 교실 열어_이미지01.jpg

 



댓글 0
1 - 3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