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는 5월 2일부터 4일간 천안 유관순 체육관 일원에서 펼쳐지는 <2009 천안 국제 e-Sports 문화축제>(www.cecf.co.kr) 해외 참가 선수를 발표했다. 
 
스타크래프트 종목은 대륙 별 예선을 통해 대륙 대표 선발을 완료했다. 3월 14일부터 4월 5일까지 아시아, 유럽, 미주 대륙에서 총 300명이 예선에 참가, 쟝 밍루(Super, 중국), 크루프닉 올렉시(White-Ra, 우크라이나), 필즈 그랙(IdrA, 미국) 3명이 선발되었다. 한국 대표는 시드 배정을 통해 국내 여성 랭킹 1위 STX 소울 서지수 선수를 선발됐다.
 
워크래프트3(이하 워3) 종목에서는 세계 랭킹 1위 중국의 강호 리 샤오펑(Sky, 중국), 마뉴엘 쉔카이젠(Grubby, 네덜란드)를 포함, 유안 메를로(ToD, 프랑스), 황시앙(TH000, 중국) 등 12명이 선발되었다.
 
카운터스트라이크1.6 종목은 월드 스타들이 총 출동한다. 세계 랭킹 1위 mTw(덴마크), 2위 SK-Gaming(스웨덴), 3위 Mousesports(독일), 4위 Fnatic(스웨덴)이 출전한다. 또, 미대륙 랭킹 1위 EG(미국), 중국 랭킹1위 wNv(중국), 일본 랭킹 1위 Speeder(일본) 등 총 12팀이 선발되었다.

 
국산 종목으로 채택된 스페셜포스는 5개 국가 예선을 걸쳐 최종 6개 팀을, 피파온라인2는 조직위 추천 및 아시아 서비스 국가 예선을 통해 6명을 선발하여, 4월 19일 이후 발표할 예정이다. 
 
해외 선수들과 맞붙을 한국 대표는 4월 19일 서울 신도림 인텔 e스타디움에서 1차 오프라인 예선, 5월 2일 최종 한국 대표 선발전, 시드 배정을 통해 선발된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