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세계적인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의 개발 및 유통사인 라이엇 게임즈(한국대표 박준규, www.leagueoflegends.co.kr)가 후원하는 ‘이상의집 서촌, 청년, 미래를 담다’ 문화행사가 8월부터 11월까지 총 4개월 간 ‘이상의집’에서 진행된다.

 

서울 종로구 통인동 소재의 이상의집은 한국 근대문학사의 문제적 작가 이상(李箱, 1910-1937)이 20여 년간 생활했던 집터이자 서촌을 대표하는 문화 공간이다. 라이엇 게임즈의 후원을 통해 2018년 12월 새롭게 단장해 재개관했으며, 편의시설과 전시 인프라를 확충하고 이상의 시, 소설, 수필, 서신, 그림 및 삽화 등 다양한 자료를 전시하고 있다.

 

이상의집은 시민들이 함께 만들어나가는 창조적 문화 플랫폼으로 거듭나기 위해 다양한 문화 행사를 진행한다. 이로써 이상의집이 지역 커뮤니티이자 시민들이 문화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8월부터 11월까지 총 4개월간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총 3가지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먼저 융합적 문화행사로 ‘제비다방’이 지난 8일 열렸으며, 다양한 장르와 성격의 작가들이 시민들과 만나는 시간을 가졌다. ‘제비다방’ 행사에는 문학평론가, 영화평론가, 음악 아티스트, 무용가, 성우 등이 함께 하는 새로운 문화 교류의 장을 선보여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특히 탁월한 번역가이자 문학평론가로서 이상문학에 대한 이해를 넓혔을 뿐만 아니라 한국문학의 이해를 심화시키고, <밤이 선생이다>라는 산문집으로 유명한 황현산 문학평론가의 1주기 문장독회 행사가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화제의 문화 인물이나 작가를 초청해 강의를 진행하고, 시민들과 토론하며 시대정신을 공유하는 토크 콘서트 ‘이상스러운 행사’도 9~11월 중 3회 개최할 예정이다. 주요 참여 예정작가는 소설가 한강, 시인 이영광, 그래픽 디자이너 안상수, 독보적인 국악계 작곡가이자 아티스트 원일, 싱어송라이터이자 영화음악감독인 조동희, 문학평론가 함돈균 등이다.

 

이상의집을 시민참여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는 ‘이상의 집을 빌려드립니다’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9월에서 11월까지 총 3회에 걸쳐 작가 및 시민들의 신청을 받아 공간을 대여해, 이상의집이 자유로운 문화적 거점이자 사회교육의 장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인기 팟캐스트 <삼거리 문방구> 공개방송, 문학작품을 유명 성우 윤소라의 진행으로 시민과 낭독하는 낭독모임, 사회디자인학교 미지행의 교육모임 등이 예정되어 있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을 위해 2012년 문화재청과 문화재 지킴이 협약을 체결하고 약 8년간 누적 50억 원 이상을 기부해 왔다. 특히 올해는 국외에 있는 우리 문화재였던 ‘척암선생문집 책판’, ‘백자이동궁명사각호’, ‘중화궁인’을 환수하는데 성공했다. 또한 청소년 및 LoL 플레이어와 함께 하는 문화유산 교육을 비롯해 4대 고궁, 전국 서원 등의 대표적 문화유적지를 보존, 활용하는 사업부터 근현대문학에 대한 다양한 후원까지 폭 넓은 활동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제비다방 행사 포스터 이미지.jpg

 

제비다방 행사 현장 사진 3.JPG

 

제비다방 행사 현장 사진 1.JPG

 

제비다방 행사 현장 사진 2.JPG

 



댓글 0
1 - 3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