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보도자료 참고이미지] 라그나로크M.jpg

 

‘라그나로크M’이 사전예약자 수 100만명을 넘어서며 흥행 예감을 낳고 있다.
 
글로벌 게임기업 ㈜그라비티(대표 박현철)는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이 사전예약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같은 인기는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높은 인지도와 재미 요소를 그대로 계승하고 모바일에 최적화 된 신규 콘텐츠를 대거 공개한 것이 유저들의 기대감을 불러 일으킨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임윤아’와 ‘서강준’이 홍보모델로 발탁된 후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CF 광고 등 다양한 캠페인에 참여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 시켰으며, 광고 현장의 폴라로이드 사진을 공개하는 등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진행 한 것도 한 몫 한 것으로 풀이된다.
 
아울러 이번 사전예약 100만명 돌파는 그 어느 때보다 대작 모바일게임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달성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그라비티 국내 사업팀 이재진 팀장은 “많은 신작들이 출시를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사전예약 100만명을 돌파해 내부적으로 매우 고무적이다”며, “유저분들이 보내주시는 관심과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사전예약은 공식 사전예약 페이지에서 참여 가능하며, 더불어 캐릭터명 선점, 공유하기 등 풍성한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카페와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은 지난 해 10월 대만에서 런칭 후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매출 1위를 기록한 바 있으며, 현재 상위권을 유지하며 베스트셀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 0
1 - 32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