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스퀘어 에닉스] 보도자료 참고이미지.jpg

 

스퀘어 에닉스(SQUARE ENIX, 대표이사 마츠다 요스케)는 자사의 대표작 ‘파이널판타지’ 시리즈를 잇는 HD 모바일 게임 ‘MOBIUS FINAL FANTASY’에 신규 레전드 직업 ‘미드가르의 꽃 파는 소녀’를 추가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된 ‘미드가르의 꽃 파는 소녀’는 전투 시작 시 ‘회복 엘리먼트 스타터’로 안정적인 서포트 능력을 발휘, 든든한 지원군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별의 생명을 지키는 전사들에게 전체 HP회복과 트란스 소서리, 페이스, 배리어, 월 효과를 부여하는 ‘별의 수호’ 필살기가 특징이다.
 
신규 직업 추가를 기념하여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먼저 오는 15일(목)부터 ‘파이널 판타지Ⅶ 부스트 대소환 제2탄’이 시작된다. 본 소환에서 레전드 직업이 당첨된 경우, 소환 기간에 한해 ‘미드가르의 꽃 파는 소녀’가 우선적으로 소환된다.
 
또한 웨폰 카드 소환 확률이 상승하는 ‘파이널 판타지Ⅶ 웨폰 리미티드 대소환 제2탄’도 함께 진행된다. 빛의 속성인 ‘다이아몬드 웨폰: FFⅦ’, 바람 속성인 ‘에메랄드 웨폰: FFⅦ’, 오메가 드라이브 어빌리티로 버서크, 헤이스트, 퀵 스킬이 특징인 ‘오메가 웨폰: FFⅦ’ 등 별의 수호자 3인의 웨폰 카드로서 19일(월)까지 기간 한정으로 등장한다.
 
아울러 15일(목)부터 ▲이슈타르 ▲닉스 ▲디라이 ▲사스콰치 ▲아프로디테 등 7개의 픽업 카드가 어빌리티 상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이 밖에 지난 2월 1일부터 시작된 ‘페이탈 콜링 제3탄’이 시작, 결전의 땅 ‘북쪽 대공동’에서 진행된다.
 
마지막 무대인 ‘페이탈 콜링 제3탄’은 페이탈 콜링 제2탄 및 니블헤임 리전을 클리어 한 후 플레이 할 수 있으며, 라스트 던전 ‘북쪽 대공동’에서 별의 미래를 건 치열한 사투가 예상된다.
 
‘MOBIUS FINAL FANTASY’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