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컴투스] 사진자료 - 서머너즈 워 월드아레나 챔피언십 이미지 (4).jpg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SWC)’의 대망의 결승 무대가 오는 25일(현지기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막이 오른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078340](대표 송병준)는 글로벌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e스포츠 축제인 ‘SWC’ 월드 파이널을 미국 LA 마이크로소프트 씨어터에서 개최, 세계 모든 ‘서머너즈 워’ 팬들이 즐기는 축제를 예고했다.
 
컴투스는 이를 위해 지난 8월부터 LA, 뉴욕, 파리, 도쿄, 상하이, 서울, 타이페이, 방콕, 홍콩 등 총 9개의 주요 도시에서 SWC 오프라인 본선과 온라인 대회를 진행하고 월드 파이널에 진출할 각 지역 대표 선수 16명을 선발했다. 이들이 맞붙게 될 SWC 월드 파이널은 총 16강 토너먼트로 진행, 약 3개월간 진행된 대장정을 마무리하고 ‘서머너즈 워’ 세계 최강자를 가리게 된다.
 
또한 이번 SWC 월드 파이널은 전세계 유저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만큼, 모든 ‘서머너즈 워’ 팬들이 함께 즐거움을 나누는 게임 문화 축제로 진행될 전망이다. ‘거인의 던전’ ‘월드 보스’ ‘소원의 신전’ 등 ‘서머너즈 워’ 게임 속 콘텐츠를 형상화해 경기장에 설치하고 현장을 찾은 관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를 실시해 즐거운 분위기로 꾸며질 예정이다.
 
대회는 현장을 찾은 유저들뿐만 아니라, 전세계 팬들도 함께 관람할 수 있도록 ‘서머너즈 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https://goo.gl/mGx7bm/ ), 트위치 등으로 생중계된다.
 
한편, 대회가 열리는 마이크로소프트 씨어터는 ‘게임 어워드’ ’에미상’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등 미국의 주요 문화 행사가 매년 열리는 미국 서부 지역의 대표적인 공연장이다. 컴투스는 이 곳에서 진행될 이번 월드파이널을 통해 SWC를 e스포츠를 넘어 게임을 즐기는 새로운 문화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SWC월드 파이널은 각 국가에서 모인 선수들의 대결을 비롯해 다채로운 이벤트와 프로그램도 함께 펼쳐져 모든 참가자가 함께 즐거움을 나누는 축제의 장으로 꾸며질 예정이다”라며 “이번 대회를 통해 ‘서머너즈 워’만이 선사할 수 있는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의 재미와 새로운 게임 문화를 경험하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댓글 0
최신 뉴스
최신 댓글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