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데브시스터즈] 사진자료_쿠키런 쿠키워즈(가칭) 티저 이미지.jpg

 

데브시스터즈㈜(공동대표 이지훈, 김종흔)는 모바일 게임 개발사 엔플(대표 최현동)과 함께 전투 중심의 전략 배틀 게임 ‘쿠키런: 쿠키워즈(가칭)’를 개발 중이며, 올 4분기 중 해당 프로젝트의 국내 CBT(비공개시범테스트)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데브시스터즈의 대표 타이틀인 쿠키런의 풍부한 스토리에 전략적인 전투와 성장의 재미를 결합시킨 게임으로, 지난 3월 간담회를 통해 ‘쿠키런: 디펜스’라는 프로젝트명으로 공개한바 있다.
 
‘쿠키런: 쿠키워즈(가칭)’는 기존 쿠키런의 세계관을 스핀오프 형태로 한층 확장하며 플레이 몰입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오염된 혜성의 추락으로 쿠키들이 감염돼 좀비처럼 변하게 되고, 이들의 공격으로부터 주요 자원인 젤리를 지켜나가는 쿠키들의 이야기를 따라서 전투가 펼쳐진다. 여기에 실시간 PVP(이용자간 대전)를 통해 치열한 전략과 경쟁의 묘미를 더함으로써, 기존 쿠키런 유저는 물론 전략게임 및 RPG 유저까지 공략해나간다는 방침이다.
 
그간 쿠키런 시리즈를 자체 개발 및 서비스해오며 개발사로서 입지를 다져왔던 데브시스터즈는 올해 초 외부 개발사와 협업 프로세스를 구축하는 <공동개발 및 퍼블리싱>에 대한 계획을 발표하며 장르 다변화∙사업 다각화를 선언한 바 있다. ‘쿠키런: 쿠키워즈(가칭)’는 발표 이후 공개될 첫 공동개발 작품인 동시에, 쿠키런 IP를 바탕으로 선보이는 새로운 장르의 신작으로 내외부적 중요도가 높은 프로젝트다.
 
데브시스터즈는 현재 기본적인 게임 시스템과 더불어 ▲스토리 기반의 스테이지 ▲PVP 모드 ▲길드 레이드 ▲스페셜 던전 등 주요 콘텐츠 개발을 완료하고 내부 테스트를 거쳐, UI 및 UX 고도화, 전투 밸런스 조정, 신규 대전 모드 개발, 유료화 모델 보완 등 게임의 품질과 플레이 몰입도를 향상시키기 위한 작업들을 진행 중이다. 전반적인 완성도 다듬기를 마친 후 4분기 CBT를 통해 ‘쿠키런: 쿠키워즈(가칭)’의 본격적인 행보를 시작할 계획이다.

 



댓글 0
1 - 3050
최신 뉴스
최신 댓글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