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TV 클래식 전 시즌 우승자의 벽은 높았다. ‘디펜딩 챔피언’ 르까프 이제동의 32강 진출을 끝으로 64강 2라운드가 마무리되었다. 
 
곰TV(대표이사 배인식)가 주최하고 TG삼보(대표이사 김영민)와 인텔 코리아(대표이사 이희성)가 후원하는 <TG삼보-인텔 클래식 2008 시즌2>의 64강 2라운드 마지막 경기가 11월 2일 곰TV 스튜디오에서 열렸다.
 
곰TV 클래식 시즌1 우승자인 이제동이 32강행 마지막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제동은 전 시즌 우승자답게 위메이드 한동훈을 맞아 침착하게 경기를 운영하며 2대 0 완승을 이끌어내었다. 한동훈은 이제동을 상대로 한 준비가 돋보였으나 이제동의 완벽한 경기력에는 역부족이었다.
이제동은 “오늘 경기는 만족스럽지만 32강에 오른 것뿐이니 아직 갈 길이 멀다”며 “개인리그 가운데 유일한 대회라 혼신의 힘을 다해 우승하겠다”고 전했다.
 
퍼펙트 테란 CJ 서지훈이 KTF 박재영을 맞아 고전을 면치 못하다 결국 KTF의 떠오르는 프로토스 박재영에게 무너졌다. 이어 상승세를 타고 있는 르까프 김정환이 SK텔레콤 고인규를 꺾고 32강을 결정지었으며, STX 김구현과 CJ 김성기의 대결에서는 김구현이 2대 0 완승을 거두었다.
 
특별히 이날 경기에는 중앙대학교 사회체육학과 70여 명의 학생이 이장주 교수와 함께 곰TV 스튜디오를 방문하였다. 이들은 교양강좌인 <e스포츠의 이해> 현장수업의 일환으로 곰TV 스튜디오의 우수한 방송장비와 대회 진행 등을 지켜보았다.    
 
2일 경기를 끝으로 32강 진출자가 모두 결정되었다. 오는 9일(일)부터 4주에 걸쳐 32강전이 진행된다. 이로서 32강전부터 모든 경기가 큰 화제를 낳을 만한 빅매치로만 구성되었다. <TG삼보-인텔 클래식 2008 시즌2>의 모든 경기는 곰TV(www.gomtv.com)로 생중계되며 리그 정보와 VOD는 곰TV 클래식 홈페이지(www.gomtvstar.com)를 통해 볼 수 있다.
 
◇TG삼보-인텔 클래식 2008 시즌2  64강 2라운드 4주차 경기 결과
1경기 CJ 서지훈(테) – KTF 박재영 (프) 승(2대 1)
1세트: 박재영 승 2세트: 서지수 승 3세트: 박재영 승
2경기 SK텔레콤 고인규(테) – 르까프 김정환(저) 승(2대 0)
1세트: 김정환 승 2세트: 김정환 승 
3경기 STX 김구현(프) 승(2대 0) – CJ 김성기(테)
1세트: 김구현 승  2세트: 김구현 승
4경기 르까프 이제동(저)(2대 0) – 위메이드 한동훈(프)
1세트: 이제동 승 2세트: 이제동 승
*맵 순서: 추풍령 – 데스티네이션 – 네오 레퀴엠
 



댓글 0
1 - 3565